• 중국 대표적 브랜드 관광지 /
  • 광서자치구 10가 관광지 /
  • 중국 거주환경 범례상

양강사호유람선야경 해후고성벽조명쇼

2020-05-03   86 회 조회

역사상 가장 특수한 5.1절휴가. 코로나영향으로 국민들이 여행에 대한 인식이 안전 건강이 우선. 산수갑천하인 계림, 우월한 자연산수환경으로 국내에서 제일 인기잇는 관광도시중의 하나이다.

 

유람선으로 계림야경을 볼수 있는 도시명함-양강사호관광지, 관광객과 시민들의 필선 환절. 현재 계림양강사호항선은(용호, 산호, 계호, 목용호, 이강, 도화강) 전면적으로 회복되엿으며 기준 야경모식이 정식적으로 열렷으며 정채로운 고성벽조명쇼도 동시에 개방되엿다.

고성벽조명쇼, 역사을 친근하다.

금창철마, 고각제명, 봉화연천, 천고뢰동 전사들의 칠빙강장하는 시살소리가 은은히 들려온다. 800년전 송옹주지주마기(宋邕州知州马墍)가 계림에서 완강하게 원나라군과 항쟁한 “정강지전”, 마치 시간을 되돌린듯 세인들의 눈앞에 나타내다.

 승선야경유람, 여몽여환

계림은 “천봉환야립, 일수포성유”, 도시중심에 자리잡은 최대 녹지인 양강사호관광지는 정자 누각 가목 성음으로 시민들과 관광객들의 “건강선패” 산책, 휴한 성지이다. 저녁이되면 관광지 조명들이 밝혀 몽환같은 화면이 나타난다. 화수은화조명쇼, 회황찬란불야천.  밝게 빛나는 일월쌍탑(금탑,은탑), 금빛 은빛이 서로 비추어 빛나며 20여개의 각색 교량, 홍광을 피며 호수위에 높게 건너지르다. 연안에 명산들이 조명 안받침하에 색다른 풍치가 펼쳐진다. 선선한 바람이 안면을 스치는 야경유람, 여몽여환의 매혹적인 야경, 점입가경이다. 

가마우지쇼, 전수와계승을 목격

계호어화, 전승천년된 가마우지가 물고기잡는 기예는 이곳에서만 볼수 있다. 가마우지가 물고기 잡는것은 우리나라 전승 천년된 고로기예이다, 유람선타고 양강사호관광하면서 어화쇼를 가까이 감상할수 있다. 호수의 수면에서 떗목들이 마치 별빛처럼 흐르는 은하같이 일자로 진열하여  격렬한 고함소리에 어부들이 대나무장대로 호수수면을 두드린다. 명령을 받은 가마우지들이 민첩하게 물속으로 들어가서 편각사이에 물고기를 물고 수면으로 돌아온다. 광경이 자못 고로의 민족풍정이다.